보고서

龍院里고분군

1999-11-30 00:00:00
조회 854
< 유적의 연대 > 용원리 고분군은 토광묘와 수혈식 석곽묘로 구성되었다는 점에서, 출토유물의 개략적 형상, 즉 토기나 철기의 갖춤새 로 미루어 백제유적으로서, 그것도 비교적 이른 시기의 것 이란 추정은 쉽게 내릴 수 있다. 그러나 좀더 구체적 연대 관의 제시는 심층적 분석이 요구된다. 그러나 용원리 고분 군과 관련 절대년대를 추정할 수 있는 자료는 많지 않다. 1 호 석실분에서 수습된 작은 조각의 인골편이 있어 이를 토 대로 탄소년대 분석을 시도한 결과 오차가 크게 나타나지 만 대체로 4세기 중반의 것으로 편년할 수 있는 정도이다. 그리고 137호 토광묘와 겹쳐 있는 주거지내에서 수습된 시 료를 토대로 내려진 炭素년대는 중심년대가 300년대 전후이 고 여기에 오차범위를 약 60년정도 가감하는 것이 전부이 다. 이외에 9호 석곽묘 출토의 계수호는 그것이 중국 東普 製라는 점에서 적어도 9호 석곽묘의 축조시기가 5세기까지 는 내려오지 않는다는 추정이 용원리 유적에 대한 절대연대 를 판단할 수 있을 뿐이다. 몰론 여기에 흑색마연토기라던 가 각종의 토기도 대비될 수 있겠지만 이들은 어차피 비교 연대에 불과할 뿐이다. 용원리 고분군의 편년에 활용될 수 있는 자료는 위의 절대 연대 추정자료와 이외에 교차편년에 활용될 수 있는 자료들 도 편년관의 마련에 고려되어야 할 것이다. 그에 따르면 우 선적으로 이 유적이 중심연대가 4세기 중반에서 후반에 둘 수 있다는 것은 쉽게 추정되는데 문제는 이 유적이 조성된 시간 폭이다. 앞에서 살핀 것처럼 용원리 유적은 다량의 분 묘가 군집된 유적이다. 이 유적이 일시에 조성되었다고 보 기는 어렵고 상당한 시간폭을 두고 만들어진 것으로 보아 야 하기 때문이다. 문제는 그 범위인데, 출토유물에서 시 간 폭을 크게 잡을 수 있는 요소가 많지 않고, 개별 고분 의 조성이 매우 규칙적으로 이루어진 것으로 미루어 유적 의 조성시기가 상당한 기간이었다고 보기는 어렵지 않은가 생각된다. 용원리 고분군의 중심연대를 4세기 후반으로 보면서 그 시 간 폭이 크지 않을 것이란 사실은 다음과 같은 이유도 있 다. 이미 살핀바 있지만, 9호 석곽묘 출토의 黑釉 鷄首壺 는 그것이 東普製이면서 전수기간을 고려하여도 4세기말경 을 넘지 않는 것으로 볼 수 있음을 보았다. 그리고 9호 석 곽묘의 출토품의 주종을 이루는 토기를 보면 토광묘 출토 토기와는 다리 口脣에 장식적 의도가 있어 이를 후행의 요 소로 보고 9호 석곽묘가 유적내에서는 상대적으로 늦은 시기의 것으로 볼 수 있는 점에 근거한다. 더불어 백제 유 적중에 5세기 이후가 되면 일반적으로 출토되는 기대, 고 배, 삼족토기, 개배와 같은 백제의 전형적 토기가 이 용원 리 유적에서는 없다는 점은 이들 유적이 5세기대로는 내려 오지 않는다는 근거로 보는 것이다. 한편 상한에 대해서는 4세기 중반을 크게 벗어나지는 않는 것으로 보는데, 물론 이를 입증할 수 있는 자료는 많지 않 으나, 137호 토광묘와 겹쳐진 주거지의 년대가 대체로 300 년대 이후로 보아야 하는 점, 기왕에 천안지역에서 조사된 청당동 유적이 3세기말 혹은 4세기 초반으로 편년 됨에 비 추어 이들과 대비될 수 있는 유물이 거의 발견되지 않고 나 아가 4세기 초반으로 편년되는 천안 두정동의 유적과도 대 비되는 유물이 거의 없는 점에 근거한다. 때문에 이 용원 리 고분군은 적어도 4세기 중반에서 시작되어 4세기 말경까 지 50~60여년간에 조성된 것이 아닌가 추정하는 것이다. 물 론 이러한 연대관은 4세기 후반이 중심 연대일 것이란 사 실 외에 자료의 증가에 따라 상한과 하한은 충분히 수정될 수 있을 것이다. 더불어 개별 유구간의 연대는 일단 토광묘 보다는 석곽묘가 후행하는 것으로 보지만 분포상으로 보아 토광묘의 사용 중간기에 석곽묘가 사용되었고, 이것이 마지 막 단계까지 병용된 것으로 보는데 이는 추후 검토가 필요 한 사항이기도 한다. 용원리 고분군은 4세기 후반대 차령산맥의 언저리에 그것 도 대규모의 형태로 존재한다. 고분의 부장품에서 어디에 견주어도 결코 손색이 없는 위세품도 적지 않다. 물론 이러 한 자료는 4세기대 천안의 동남부 지역에 이들 유적을 조영 할 수 있는 집단이 존재하였음을 보여주는 것이다. 여기 인 근의 화성리 고분군이나 그리 멀지 않은 청주의 신봉동이 나 오창의 주성리 등지의 고분군이 용원리 유적의 고분군 과 동일시기, 혹은 연계선상에 있는 것으로 판단되는 바, 이들 고분을 조성한 집단들은 비교적 대규모의 집단사회였 을 것으로 추정하기 어렵지 않다. 그리고 출토된 유물에서 금동제 용봉문환두대도나 흑색 마연토기, 그리고 중국제 흑 유 계수호 등은 그 존재자체가 이에 피장된 자들이 입지가 결코 범상치 않음도 암시한다. 문제는 이들이 백제의 중앙 과 어떤 관련이 있는가의 문제일 것이다. 이에 대해서는 이 들 威勢品이 백제의 중앙과 관련된 것인가, 아니면 독자성 이 있는 것인가의 판단이 우선되어야 할것이나, 아직 백제 의 중앙지역에 그와 비교할 수 있는 것이 거의 없다는 아쉬 움이 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77개(7/9페이지)
 
보고서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등록일
57 상주 용담리유적 운영자 580 1999.11.30
56 상주 청리유적(XI) 운영자 601 1999.11.30
55 울산시상수도사업 편입부지내 시굴조사(1차) 운영자 533 1999.11.30
54 서해안고속도로 건설예정지역 지표조사보고서 운영자 579 1999.11.30
53 포천 성동리 마을유적 운영자 557 1999.11.30
52 상주 낙상동사지 ,추정 안빈원지 운영자 561 1999.11.30
51 김포 장기지구 문화유적 지표조사 보고서 운영자 560 1999.11.30
50 대구 팔거산성 지표조사보고서 운영자 705 1999.11.30
49 용산성 동문지 정밀지표조사 운영자 614 1999.11.30
48 김해 화목동 유적 보고서 발간 안승모 750 1999.11.30
47 佳橋理陶器窯址 운영자 881 1999.11.30
46 천안 백석동 택지개발지구 시굴조사보고서 운영자 917 1999.11.30
45 斗井洞유적 운영자 870 1999.11.30
44 寬倉里유적(본문) 운영자 901 1999.11.30
43 石谷里유적 운영자 912 1999.11.30
42 南村里유적 운영자 811 1999.11.30
41 寬倉里유적 운영자 787 1999.11.30
>> 龍院里고분군 운영자 855 1999.11.30
39 영광 모악산 불갑사 지표조사 보고서 운영자 1027 1999.11.30
38 경주 남산 장창곡 新羅瓦窯址 운영자 934 1999.11.30